상단여백
HOME 기획·이슈 생생 취재현장
스타트업 '혁신적 아이디어' 한자리 모여16일 아이빌트세종서 관계자 100여명 참석...‘G.CCA 프로그램 국내 IR DAY’ 개최
16일 아이빌트세종에서는 오후 2시부터 ‘G.CCA 프로그램 국내 IR DAY’를 개최했다. / 사진=박상철

세종시에 위치한 대한민국 제1호 액셀러레이터 아이빌트세종(이준배 대표)에서 16일 오후 2시부터 ‘G.CCA 프로그램 국내 IR DAY’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아이빌트세종의 G.CCA 프로그램 사업의 지원을 받은 10개 콘텐츠 스타트업 대상으로 IR 피칭 및 투자자와의 네트위킹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투자자 및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해 열기를 더했다. / 사진=박상철

특히 행사에는 피칭기업 10개사를 비롯한 투기기관 심사역, 엔젤투자자, 엑셀러레이터 기관 등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해 뜨거운 열기를 더했다.

첫 프로그램으로 진행된 글로벌 진출 성공 사례 발표에는 심영민 ㈜제이샤 대표가 나섰다. 대구에 본사를 둔 ㈜제이샤의 캐릭터 미스터두낫띵은 ‘무엇을 해야하지?’, ‘아무것도 하기 싫어’ 잉여러운 현대인들의 모습을 담은 공감 캐릭터 브랜드 인기를 끌며 업계 돌풍을 일으켰다.

심영민 (주)제이샤 대표가 글로벌 진출 성공 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 사진=박상철

2014년 창업한 캐릭터 콘텐츠 개발 업체 ㈜제이샤 심 대표는 한 시간 가량 진행된 사례 발표에서 창업 초기 어려움 극복 방법, 해외 시장 진출 노하우 등 그가 몸으로 겪었던 경험과 노하우를 전달해 큰 박수를 받았다.

다음으로 진행된 스타트업 IR피칭 시간에는 아이빌트세종의 G.CCA 프로그램 사업의 지원을 받은 ▲(주)모비코 ▲(주)사이 ▲쿠키랭귀지 ▲(주)크리에이티브밤 ▲(주)집연구소 ▲리마(주) ▲(주)에어뉴 ▲Gcell ▲스튜디오 마법사 ▲(주)그루크리에이티브랩 등 10개사 참석했다.

장병철 스튜디오 마법사 대표가 IR피칭을 진행하고 있다. / 사진=박상철

이들은 특화된 자사의 서비스와 제품에 대한 설명을 참석자들 앞에서 펼쳤다. 이후 스타트업 피칭기준으로 AC, VC, 엔젤투자자, 아이빌트세종 개인투자조합 심사역이 투자가능성 및 글로벌 진출 가능성에 대한 심사평 및 심사결과를 발표했다. 이후 투자자와의 네트워킹 및 투자 상담회를 진행한 뒤 행사는 막을 내렸다.

한편, 아이빌트세종은 지난해 2017 글로벌 콘텐츠 특화 액셀러레이터 육성 지원사업 시즌2에 선정되면서 함께 선정된 서울VR스타트업과 함께 올해 4월까지 총 20개 콘텐츠 스타트업을 발굴했다.

행사에 참여자들이 각 대표들의 발표를 유심히 듣고 있다. / 사진=박상철

그 중 아이빌트세종은 비즈니스 전략 컨설턴팅사 (유아이플러스센터, 1세대 벤처기업 코맥스벤처러스와 함께 글로벌 융합콘텐츠 액셀러레이팅(G.CCA) 프로그램에 참가할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Cloud), 모바일 등 디지털콘텐츠 기반 스타트업 10개사를 선발했다.

㈜아이빌트세종은 2012년 설립한 투자+기술+보육 역량 3박자를 갖춘 중부권 최초, 최대 규모로 민간인이 100% 투자한 액셀러레이터로 공유경제를 기반으로 기술, 투자, 보육, 공간, 네트워크를 유기적으로 결합해 글로벌 창업 기업을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박상철 기자  goodboy_86@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