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건축 인허가 면적 98.2% 증가
충북 건축 인허가 면적 98.2% 증가
  • 이규영
  • 승인 2022.05.06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 1분기 건축 인허가현황 발표

 

올 1분기 충북 건축 인허가 면적이 전년 동기 대비 98.2% 증가했다. 반면 착공(9.4%), 준공(16.8%)은 줄었다.

국토교통부가 최근 발표한 1분기 건축 인허가현황 자료를 보면 3월 말 기준 인허가 면적은 293만1000㎡로 아파트, 공장 등 증가로 인해 전년 동기(147만9000㎡) 대비 145만2000㎡증가했다.

동수는 2913동을 찍어 전년 동기(3067동)보다 154동(5.0%) 줄었다.

착공 면적은 122만㎡로 지난해 1분기에 견줘 9.4% 줄었다. 동수는 2199동을 기록, 14.5% 감소했다.

준공 면적은 95만1000㎡를 기록, 전년 동기 대비 16.8% 감소한 수치다. 동수는 2263동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7% 줄었다.

건축 인허가는 경기 선행지표이다. 국토부는 1분기 인허가 면적 증가로 향후 건축 부문 투자가 활성화할 것으로 예상했다.

착공은 경기 동행지표, 준공은 경기 후행지표로 코로나19 등의 여파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