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혁신기술을 보다… 바이오코리아 2022 개막
미래 혁신기술을 보다… 바이오코리아 2022 개막
  • 이규영
  • 승인 2022.05.1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한국보건산업진흥원 공동 주최
서울 강남구 코엑스서 오는 13일까지

국내 최대 보건산업 행사인 '바이오 코리아(BIO KOREA) 2022'가 1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사흘 일정으로 개막했다.

충북도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한 바이오코리아2022는 ‘포스트 코로나와 미래 혁신 기술을 주제로 바이오 헬스 산업 기술의 변화와 방향을 모색한다.

올해로 17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50개국 700여개 기업이 참여하고 1만4000여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학술 행사는 7개국 150여 명의 국내외 바이오 헬스 분야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한다.

바이오코리아는 한국의 제약·바이오 산업 기술 수준을 전 세계에 알리고, 국제 거래와 교류 증진을 통해 보건 산업의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해 왔다.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전 세계 경기가 침체한 가운데서도 보건 산업 분야(의약품, 의료기기, 화장품 등)의 지난해 수출액은 257억달러(약 32조8천억원)로 전년 대비 18.6% 증가하며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

국내 바이오헬스 산업은 디지털 전환,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미래형 신산업 육성을 통한 경쟁력 확보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이후 새롭게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위기 극복을 위한 혁신 기술들에 대한 관심도 높아져 간다.

바이오 코리아 2022에서는 이러한 상황을 도약 기회로 삼아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보건의료 미래 혁신기술'을 주제로 바이오 헬스 산업 기술의 변화와 방향을 모색한다.

첨단치료기술, 디지털 헬스, 기술비즈니스 등 최신 산업 정보까지 다양한 주제에 대한 발표와 토론도 진행된다. 국내외 기업과 해외 대사관 등이 참여하는 사업발표회와 투자설명회도 개최된다.

메타버스(3차원 가상세계) 홍보관, 국가관 등 특별 전시관이 운영되며, 관람객은 인공지능과 증강·가상현실 등을 결합해 해외 우수 바이오 기업과 기술을 만나볼 수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바이오코리아2022는 코로나19 이후 바이오헬스 산업과 기술개발 동향의 변화를 공유한다”며 “코로나19가 가져온 전 산업에 걸친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따라 바이오헬스 산업의 디지털 전환이 소개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