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매월 11일 품바국수거리 '국수 먹는 날' 지정
음성군, 매월 11일 품바국수거리 '국수 먹는 날' 지정
  • 엄재천 기자
  • 승인 2024.06.1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시장 13개 음식점, 2000원씩 할인가격 적용
음성 품바 국수거리 선포식. (사진=음성군청 제공)

음성군이 매월 11일을 '국수 먹는 날'로 지정했다.

국수 맛집이 밀집한 읍내2·읍내6리 음성시장 '음성 품바 국수거리'에서 매월 11, 지정 음식점을 이용하면 일괄 2000원씩 할인된 가격에 맛볼 수 있다.

군은 당장 이날부터 이벤트를 진행한다. 할인 가격을 적용할 음식점은 총 13곳이다.

밀어밀어 손칼국수, 그랑나랑, 길성이음성점, 명산식당, 장수갈비탕, 송이식당, 영빈관, 모녀칼국수, 국수마을, 달래강어탕, 충북음성지역자활센터 오백국수2호점, 맛디아식당, 한솔식당이다.

군 관계자는 “13개 음식점에서, 싼값에, 각기 다른 국수 맛을 즐기도록 배려하자는 취지"라고 말했다.

앞서 군은 올해 3월부터 사업비 11500만원을 들여 13개 음식점을 집중 지원했고, 422일 음성 품바 국수거리 선포식을 했다./엄재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