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포토뉴스
'조롱박터널' 성큼 다가온 가을
사진=충북도

처서인 지난 23일 보은군 산외면 잘산대 대박마을에 조성된 조롱박 터널의 모습에서 성큼 다가 온 가을의 정취을 느끼게 하고 있다.

한편, 잘산대 마을은 지난 2011년 농업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자매결연을 맺어 박과식물에 관심을 두고 마을에 시범식재를 추진했다.

그 결과 지난 ‘2015 농촌축제’로 공모 선정돼 그 해부터 매년 ‘잘산대 대박축제’를 열어 많은 관람객들이 찾고 있다.

박상철 기자  goodboy_86@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